알람 시계 없이 살기 & 아침 운동

새벽 4시에 깨서 계속 일했다. 전에 회사 다닐 때에는 참 잠을 많이도 잤었는데, 요즘에는 잠이 많이 줄었다. 특히 꿀맛같았던 아침잠이 없어진 게 가장 큰 변화. 대략 생각해보니 지난 6개월은 알람 시계 없이 살았던 것 같다. 희안하게 오전 6시에서 7시 사이, 햇빛이 창문으로 들어오면 저절로 눈이 떠지고, 별로 잠이 오지도 않는다. 내가 자는 사이 유럽에서 사람들이 더 많은 사람들이 우리 서비스를 알게 되어 가입하지 않았을까, 오늘은 누가 유료 고객이 되었을까, 그리고 오늘은 어떤 기능을 새로 구현하고 누구에게 연락할까 고민하다보면 잠이 싹 달아나고 만다.

그래서 아침 운동을 시작했다. 서울에 살 때는 매일 아침 수영을 하고 하루를 시작하는 것이 삶의 즐거움 중 하나였는데, 미국에 오니 수영이 젊은 사람들에게 그다지 인기 있는 스포츠가 아닌지라 수영 대신 gym에서 운동하는 것에서 재미를 느끼기까지 시간이 많이 걸렸다. 여전히 혼자 운동하는 것에는 큰 재미를 못느껴서 되도록이면 group exercise에 시간 맞추어 가서 운동하는데, 몇 달 전에 사무실이 근처에서 마음에 드는 gym을 찾았다. 팔로 알토 다운타운에 한가운데 있어서 사무실에서 걷는 거리인데다, 환하게 뚫린 창 밖으로 200년은 넘어 보이는 커다란 나무들과, 여유롭게 거리를 걷는 사람들을 구경하며 운동할 수 있어서 좋다. CNN에서 도널트 트럼프 이야기가 너무 많이 나와서 좀 지겹기는 하지만.

Screen Shot 2017-04-14 at 7.24.26 AM
폼 피트니스(Form Fitness)에서 바라본 창밖 풍경

아침에 사람들과 함께 숨이 가빠 하늘이 빙글빙글 돌기까지 1시간 동안 운동을 하고 나면, 밤에 잠드는 순간까지 가슴 깊이 시원한 느낌이 든다. 이런 패턴을 어느 정도 반복하고 나니 이제는 아침에 귀찮은 것보다 운동 후의 기대감이 더 커서 운동을 빼먹으면 훨씬 몸이 피곤하고 기분이 가라앉기에 이르렀다.

사업에서 오는 스트레스를 어떻게 관리하는가 얼마전 친구가 물었는데, 나의 경우에는 아침 운동이 그 답인 것 같다. 이제 뛰러 나가야겠다.

2 thoughts on “알람 시계 없이 살기 & 아침 운동

  1. 존경하는 조성문 선배님 오랜만의 포스팅 재밌게 읽고 갑니다. 항상 제 삶에 가슴뛰는 자극이 되어주고 계십니다. 이런 일상적인 이야기나 사업 이야기도 많이 들려주세요 ^^

Leave a Reply

Please log in using one of these methods to post your comment: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